따뜻한 복지, 열정이 넘치는 사회,
우리사회의 텅빈 빈자리를 SGI가
국내외 유수 기관들과 함께 채워나갑니다.

당사는 함께 하는 공감사회를 추구하며,
수익의 일부분을 기부하고 있습니다.

감사드립니다.

 

 

카테고리: 뉴스센터